고소영, 문화창고와 전속계약… 전지현과 한솥밥 [공식입장]

입력 2018-05-02 11:02:00
프린트


고소영, 문화창고와 전속계약… 전지현과 한솥밥 [공식입장]

배우 고소영이 문화창고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대한민국이 사랑하는 대표 여배우 고소영이 문화창고와 전속 계약을 체결, 새로운 보금자리에서 새 출발을 알렸다.

앞서 고소영은 지난해 방송된 KBS 2TV 월화 드라마 ‘완벽한 아내’에서 강단과 패기 넘치는 ‘심재복’ 역할을 통해 진정성 있는 열연을 펼쳤다.

이에 그녀가 이번에는 문화창고와 한 식구가 되어 배우 인생의 다음 페이지를 써내려갈 예정이다. 현재에 안주하지 않으며 늘 신선하고 개성 강한 필모그래피를 쌓아왔던 고소영이 새 소속사로 이적 후 다방면의 분야에서 왕성한 활동을 펼칠 것으로 기대된다.

문화창고의 관계자는 “대한민국이 사랑하는 배우이자 지금도 많은 이들의 워너비로 손꼽히고 있는 배우 고소영과 좋은 인연을 맺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연기에 대한 열정과 애정이 남다른 배우인 만큼 앞으로도 꾸준하게 작품 활동을 이어나갈 수 있도록 동반자로서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 그녀의 앞날에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 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문화창고에서 또 한 번 눈부시게 도약할 배우 고소영은 대중들과의 만남을 위해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