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 유재석→이동국-이영자…‘2018 KBS 연예대상’ 대상 후보 공개

입력 2018-12-17 08:05:00
프린트

[공식] 유재석→이동국-이영자…‘2018 KBS 연예대상’ 대상 후보 공개

‘2018 KBS 연예대상’의 대상 후보가 공개돼 영광의 대상 수상자가 누가 될지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2018 KBS 연예대상’ 측은 “올 한해도 KBS 예능 프로그램에서 많은 방송인들이 활약을 펼쳤다. 그중 5명을 대상 후보로 선정했다”며 “’1박 2일 시즌3’와 ‘개그콘서트’에서 활약중인 김준호, ‘불후의 명곡’과 ‘안녕하세요’를 이끌고 있는 신동엽, 벌써 3년동안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육아대디의 면모를 보여주고 있는 이동국, ‘안녕하세요’의 안방마님 이영자, ‘해피투게더’의 상징이자 중심 유재석까지 총 5명이 이번 ‘2018 KBS 연예대상’의 후보들이다”고 밝혔다.

KBS 연예대상 후보로 꼽힌 김준호-신동엽-이동국-이영자-유재석(가나다 순)은 모두 시청자에게 꾸준히 사랑 받고 있는 KBS 대표 예능프로그램에서 맹활약 중으로, 그 누구보다 뜨거운 한 해를 보낸 주인공이다.

특히 대상을 두고 ‘전통-새로움-가족 파워’가 치열한 격전을 펼친다. 역대 KBS 연예대상 수상자에 이름을 올렸던 김준호-신동엽-유재석 세 사람이 다시 한번 대상 후보에 올랐다. 오랜 기간 KBS 대표 주말예능으로 자리잡은 ‘1박 2일-시즌3’와 ‘개그콘서트’로 대상 후보에 오른 김준호가 2018년 맹활약을 디딤돌로 다시 한번 대상을 노린다. 또한 2번의 대상을 거머쥔 신동엽과 유재석이 ‘KBS 연예대상’ 최다 대상 수상자라는 타이틀을 두고 격돌한다.

전통 강호의 강세 속에서 ‘새로운 바람’이 불어 방송계를 강타할지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바로 ‘KBS 연예대상’의 유일한 여성 후보인 이영자에 대한 관심이다. 2002년 첫 ‘KBS 연예대상’이 개최된 이래로, 15번의 ‘KBS 연예대상’ 중 ‘여성 대상 수상자’는 없었다. 대상 후보에 여성 방송인이 올랐던 것 역시 단 두 번 뿐으로, 이영자가 대상을 수상하게 된다면 ‘KBS 연예대상’ 사상 첫 여성 대상 수상자가 되며 KBS 예능사의 한 획을 긋는 것. 이에 과연 이영자가 ‘KBS 연예대상’의 대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루고, 새로운 바람을 일으킬 지 시청자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그런가 하면, 전통과 새로움의 격전과 함께 ‘가족 파워’의 막강함 역시 눈길을 끈다. ‘슈퍼맨이 돌아왔다’로 후보에 오른 이동국의 대상 수상 가능성도 높게 나타나고 있기 때문. 이동국은 지난 2015년 ‘슈퍼맨이 돌아왔다’ 첫 출연 이후 3년동안 육아대디의 면모를 보여주고 있다. 특히 아들 시안(대박이)과의 폭발하는 ‘꾸기빠기’ 부자 케미스트리와 비 예능인이 선사하는 친근함으로 시청자들의 엄마 미소를 유발하는 중이다. 이에 꾸준히 사랑 받아 온 ‘슈퍼맨이 돌아왔다’의 가족 파워가 통할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이처럼 2018년 한 해 KBS 예능 프로그램을 더욱 풍성하고 재미있게 만든 데 일조한 5인 김준호-신동엽-이동국-이영자-유재석이 대상 후보로 선정돼 ‘대상 선정’에 치열한 접전이 예고된다. 한편, ‘2018 KBS 연예대상’은 신현준-설현-윤시윤의 진행으로 오는 22일 토요일 밤 9시 20분부터 방송된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