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채원 “현장에선 좋은 배우-회사에선 좋은 일원이고파” [화보]

입력 2017-03-21 10:02:00

문채원 “현장에선 좋은 배우-회사에선 좋은 일원이고파” [화보]

배우 문채원이 패션 매거진 ‘마리끌레르’ 4월호를 통해 화보와 인터뷰를 공개했다.
화보 속 문채원은 예쁜 어깨선이 드러나는 블랙 드레스에 우수에 젖은 눈빛으로 고혹적인 모습을 보여 주었다. 이번 화보는 문채원이 가진 독보적인 우아함을 보여주며 그녀만의 매력을 이끌었다.


문채원은 화보가 끝난 뒤 에디터와의 인터뷰에서 요즘 자신을 채우고 싶은 것에 대해서 묻는 질문에 “서로의 다름을 유연하게 받아들일 줄 아는 사람이 되고 싶다”라고 최근 자신의 가치관에 대해 이야기 하며 “현장에선 좋은 배우, 회사에서는 좋은 일원, 그리고 집에서는 좋은 딸이고 싶다”고 밝혔다.

문채원은 현재 차기작을 검토하며 새로운 변화와 도전을 꿈꾸고 있다.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BEST info

오늘의 스포츠동아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