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김건모, 이상민 위한 경매 알쓸쉰잡 개최

입력 2017-08-13 10:12:00


‘미우새’ 김건모, 이상민 위한 경매 알쓸쉰잡 개최

가수 김건모가 이상민을 위한 경매 알쓸쉰잡을 개최한다.

13일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김건모의 ‘미우새’ 1주년 자축 파티가 이어진다. 김건모는 파티 초대 손님들 앞에서 “지금부터 메인이벤트를 진행하겠다”라고 선언했다.

김건모가 준비한 메인 이벤트는 알고 보면 쓸 데 있는 쉰건모의 잡동사니, 이른바 ‘알쓸쉰잡’ 경매. 김건모는 경매 수익금 전액을 ‘미우새’의 어려운 동생, 즉 이상민에게 전달하겠다는 포부를 밝혀 손님들의 호기심을 높였다.

그러나 곧 손님들은 당황했다. 김건모가 해맑은 표정으로 본인에게 소중한 물건들을 경매 물품으로 내놓았기 때문. 보고 또 봐도 쓸 데 있기는커녕, 보면 볼수록 오직 ‘쉰짱구’에게만 쓸 데 있는 물품이었다.

김건모는 높은 낙찰가를 기대했지만, 반응은 형편없었다. 이 모습을 스튜디오에서 지켜본 김건모의 어머니는 결국, “여러 가지 한다”며 못마땅한 듯 혀를 끌끌 찼다.

김건모가 빨간 대형 고무대야를 경매에 부치자 김종민의 눈이 번쩍 뜨였다. 김종민은 “(내가 사서) 없애버려야겠다”며 그 누구보다도 경매에 적극적으로 임했다.

쉰건모의 야심 찬 ‘알쓸쉰잡’ 경매 현장, 그 흥미진진한 낙찰 과정은 오는 8월 13일 일요일 밤 9시 15분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제공=SBS '미운우리새끼'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BEST info

오늘의 스포츠동아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