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면세점, 아이돌그룹 GOT7 새 모델로 기용

입력 2018-02-14 16:31:00
프린트

신세계면세점이 7인조 보이그룹 GOT7(갓세븐)을 신규 광고 모델로 기용했다.

GOT7은 국내를 비롯해 미국, 유럽, 태국, 중국, 일본 등 전 세계의 글로벌 팬덤을 자랑하는 아이돌 그룹으로, 3월 신규 앨범 발표와 5월 월드투어가 예정되어 있다.

신세계면세점은 중국 및 일본 등 아시아권에서 팬 층이 두터운 GOT7을 모델로 발탁, 면세점 내 해외 관광객 비중을 높이기 위한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전개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해 GOT7과 함께하는 일본인 고객 대상 팬미팅 투어상품, 아티스트의 이미지를 활용한 각종 판촉물 등을 선보일 계획이다.

신세계면세점 관계자는 “아시아권 관광객들이 가장 선호하는 그룹인 GOT7과 함께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전개하며, 여행객들에게 익숙하고 친근한 브랜드의 이미지를 더욱 강화하겠다”며 “동시에 글로벌 아티스트들과의 다양한 협업을 통해 국내 관광산업에도 긍정적인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재범 기자 oldfiel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