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흥국 측 “아내 폭행 입건? 부부싸움 중 경찰 온 것 뿐” [공식입장]

입력 2018-04-25 14:12:00
프린트

가수 김흥국 측이 아내를 폭행했다는 보도를 부인했다.

25일 오후 한 매체는 이날 새벽 김흥국이 아내를 폭행했으며 이 건에 대해 입건했다고 보도했다.

이에 대해 김흥국 측 관계자는 동아닷컴에 “김흥국이 아내를 폭행했다는 보도는 사실이 아니다. 실제 부부싸움이 있었던 것은 맞지만 이 건으로 입건된 것은 아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 관계자는 “두 분이 실랑이를 벌이던 중에 아내 분이 경찰에 신고를 해서 출동한 것까지는 맞지만 사태를 진정시키고 경찰이 물러났다. 폭행도 없었고 두 사람이 다치거나 한 일도 없다”고 답했다.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