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우루과이] 전관중 카드섹션 예고… ‘꿈★은 이어진다 ’

입력 2018-10-12 16:00:00
프린트

[동아닷컴]

‘한국 우루과이’ 한국 축구 대표팀과 우루과이의 평가전이 열리는 서울월드컵경기장에 전관중의 카드섹션이 펼쳐진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대표팀은 12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남미의 강호 우루과이와 평가전을 치른다.

앞서 한국 축구 대표팀의 우루과이전 경기 티켓은 지난 1일 예매 당시 2시간 50분 만에 6만 4174석의 모든 티켓이 팔렸다.

대한축구협회와 붉은악마는 우루과이전에서 대규모 카드섹션을 진행한다. 이날 경기장 N석 1층에는 태극기가, 맞은편 S석에는 K리그 엠블럼이 관중석을 채운다.

또한 E석에는 이번 카드섹션 메인문구 '꿈★은 이어진다'가 선수들에게 힘을 더해주며 경기장 2층 전체에는 태극 무늬 물결이 장식될 예정이다.

특히 이번 카드섹션 메인문구 '꿈★은 이어진다'는 붉은악마와 슛포러브가 함께 진행한 공모를 통해 선정됐다.

이는 2002 한일 월드컵 당시의 카드섹션을 연상케 하는 것. 붉은 악마는 '꿈★은 이루어진다'와 함께 'AGAIN 1966', 'PRIDE OF ASIA' 등을 선보였다.

동아닷컴 조성운 기자 madduxly@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