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밤’ 한지민, 도서관 찾아온 정해인 방문에 놀란 이유는?

입력 2019-07-03 08:2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동아닷컴]

한지민과 정해인의 따스한 위로를 나누는 순간이 포착됐다.

3일 방송되는 MBC 수목미니시리즈 ‘봄밤’(연출 안판석/ 극본 김은/ 제작 제이에스픽쳐스) 25, 26회에서는 한지민(이정인 역)이 고민에 빠진 가운데 정해인(유지호 역)이 그녀를 다급하게 찾아온 모습이 공개돼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다.

지난 방송에서 이정인(한지민 분)은 유지호(정해인 분)를 무시하는 아빠 이태학(송승환 분)의 태도에 화를 참지 못했다. 자신의 감정을 인정하지 않고 권기석(김준한 분)과의 결혼을 강요하는 아빠의 태도에 실망을 감추지 못한 것. 결국 좁혀지지 않는 부녀간의 갈등에 이정인과 유지호의 관계에 위기가 드리운 상황.

이정인과 유지호의 로맨스를 반대하는 목소리가 점점 높아져가는 상황에 공개된 사진 속에는 이정인이 고민에 잠긴 모습이 담겨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한다. 그동안 자신의 감정에 흔들림없이 단호하던 그녀가 고민에 빠진 이유가 무엇일지 관심이 모아진다.

한편, 이날 이정인의 걱정을 알게 된 유지호가 급하게 도서관으로 그녀를 찾아온다고 해 그를 걱정하게 만든 원인이 무엇일지 궁금해진다. 특히 이정인은 예상치 못한 유지호의 등장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한다고.

눈시울이 붉어진 이정인의 모습마저 사랑스럽다는 눈빛으로 바라보는 유지호와 그의 위로에 미소를 되찾은 이정인의 모습은 서로를 향한 믿음과 애정이 담겨있어 보는 이들의 마음까지 따뜻해진다.

과연 두 사람이 주변의 차가운 시선을 극복하고 행복해질 수 있을지 궁금증이 더해가는 가운데 이정인과 유지호가 서로를 위로하는 가슴 따스한 순간은 3일 밤 8시 55분 방송되는 MBC 수목미니시리즈 ‘봄밤’ 25, 26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 제공: 제이에스픽쳐스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sch53@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