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다라박 “매니저, 뭐하는지 회사에 다 보고”

입력 2019-07-03 10:3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산다라박 “매니저, 뭐하는지 회사에 다 보고”

YG엔터테인먼트 소속 가수 산다라박이 회사의 사생활 보고에 대해 언급했다.

2일 오후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 박봄, 유빈, 전지윤, 송지은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산다라박은 “회사에서 차로 저희를 데려다주고 케어해주면서 사생활을 보고했다”며 “처음엔 좋은건 줄 알았다. 피부과나 식사, 친구 만날 때 회사차로 데려다줬다. 다른 사람들이 부러워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한번은 매니저가 실수해서 매니저 단톡방에 보낼 걸 저에게 보냈더라. 어디서 뭐하는지 다 보고하더라”라며 “그래서 요즘에 회사 차 안탄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사진|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