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미·에릭남, 어반자카파 10주년 콘서트 게스트 출격

입력 2019-07-05 14:1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선미·에릭남, 어반자카파 10주년 콘서트 게스트 출격

가수 선미와 에릭남이 어반자카파 10주년 콘서트 게스트로 등장한다.

소속사 메이크어스 엔터테인먼트는 5일 "어반자카파의 데뷔 10주년 콘서트를 축하하기 위해 절친 가수 에릭남과 선미가 게스트로 출연한다. 에릭남은 13일, 선미는 14일 무대에 올라 특별한 무대를 선사할 예정이니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선미, 에릭남은 어반자카파와 평소에도 음악적 교감을 나누며 서로에게 좋은 영향을 주는 절친한 친구이자 가요계 선후배로 유명하다. 두 사람은 출연 요청에 조금의 망설임 없이 흔쾌히 승낙했으며, 특히 어반자카파의 데뷔 10주년 기념 무대를 보다 가까이 축하하고 싶다는 바람을 전하며 남다른 우정을 과시했다.

어반자카파는 합주와 안무 연습 등 10주년 콘서트를 앞두고 준비에 한창이다. 앞서 소속사 측은 "총 33곡의 세트리스트를 구성해 지금까지 보지 못했던, 10주년이라는 타이틀에 걸맞은 최고의 공연을 만들기 위해 세심하게 노력하고 있다. 감성을 파고드는 발라드부터 에너지 가득한 밝은 음악까지 다채로운 라이브 무대로 채워질 예정"이라고 밝혔다.

'어반자카파 10주년 콘서트'는 오는 13일 저녁 7시, 14일 오후 5시 양일간에 걸쳐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개최된다. 티켓 예매는 멜론티켓을 통해 가능하다.

사진제공=메이크어스엔터테인먼트, 스톤뮤직엔터테인먼트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