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움 히어로즈 요키시, KBO 6월 월간 투수상 수상

입력 2019-07-08 09:0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동아닷컴]

프로야구 키움 히어로즈 외국인 투수 요키시가 6월 ‘신한 MY CAR 월간 투수상’을 받게 됐다.

신한은행이 후원하는 ‘신한 MY CAR 월간 투수상’은 매월 규정 이닝 이상을 소화한 투수 중 평균자책점이 가장 낮은 투수에게 주어지는 상으로, 요키시는 6월 한 달간 규정이닝을 채운 투수 중 유일하게 0점대 평균자책점인 0.53을 기록하며 압도적인 피칭으로 월간 투수상을 수상하게 됐다.

요키시는 6월 총 5경기에 출장해 3승 무패를 기록했고, 34이닝을 투구하는 동안 자책점 단 2점만을 내주며 호투했다. 특히, 6월 9일 잠실 두산전에서는 무사사구 완봉승을 기록하며 활약에 방점을 찍었다. 삼진/볼넷 비율(6.00) 및 이닝당 출루허용률(0.82), 9이닝당 볼넷(1.32) 부문 1위를 포함해 승리(3승) 공동 2위, 탈삼진(30) 공동 4위에 오르는 등 상대 타선을 효과적으로 틀어막았다.

한편, 6월 ‘신한 MY CAR 월간 투수상’을 수상하게 된 요키시에게는 상금 200만원과 60만원 상당의 신한은행 골드바가 수여되며, 시상은 16일(화) 고척돔에서 열리는 삼성-키움의 경기에 앞서 진행될 예정이다.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sch53@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