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상한 장모’ 신다은♥박진우 결혼식 예고…“일촉즉발 전개”

입력 2019-07-09 09:3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수상한 장모’ 신다은♥박진우 결혼식 예고…“일촉즉발 전개”

SBS ‘수상한 장모’(극본 김인강, 연출 이정훈)’에서 제니 한(신다은 분)과 오은석(박진우 분)이 양가의 반대를 무릅쓰고 결혼식을 올린다.

오늘 방송 분(9일)에서 은석의 가족인 김다진(고인범 분)과 제니의 가족 왕수진(김혜선 분)이 만나, 서로를 부정하며 결혼을 결사 반대 해 긴장감을 자아냈다. 양가의 반대 속에 상처받은 제니의 모습은 안타까움을 배가시켰다.

이런 가운데, 10일 방송 분의 예고편에서 은석과 제니의 행복한 결혼식 장면이 공개 되어 드라마 팬들의 기대를 상승시키고 있다. 김은지(한소현 분)는 우연히 이들의 결혼식을 알게 되고, 이를 전해 들은 오애리(양정아 분)는 경악한다.

그런가 하면, 왕수진은 자신이 점 찍어 둔 사위인 안만수(손우혁 분)를 답답해하며 “자네 하는 것 보다간 숨이 넘어갈 것 같다”며 “내가 하는 대로만 해” 라며 수상한 행동을 예고했다. 이어 누군가와 통화를 하며 “완벽하게 해줘요” 라고 전해 과연 그녀가 어떻게 은석과 제니의 결혼식을 방해할 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제작진은 “은석과 제니의 결혼식을 기점으로 일촉즉발 전개가 시작된다. 이들의 결혼식은 무사히 끝날 수 있을지, 이들이 끝나지 않을 수상한 방해들을 이겨낼 수 있을 지, 잘 지켜봐달라”고 전했다.

한편, SBS 아침드라마 ‘수상한 장모’는 매일 주중 오전 8시35분에 방송된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