샌디에이고, 후반기 달리나?… ‘토르’ 신더가드 영입 추진

입력 2019-07-11 05:5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노아 신더가드.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동아닷컴]

전반기를 5할 승률로 마친 샌디에이고 파드리스가 포스트시즌 도전을 위한 영입을 할까? 노아 신더가드(27)에 관심을 나타냈다.

미국 MLB 네트워크 존 모로시는 11일(한국시각) 샌디에이고가 신더가드 영입을 위해 뉴욕 메츠에 트레이드 문의를 했다고 전했다.

현재 샌디에이고는 뛰어난 마이너리그 팜 시스템을 구축하고 있다. 이에 트레이드로 뛰어난 선발 투수를 영입하려 하고 있다.

샌디에이고는 전반기를 45승 45패 승률 0.500로 마쳤다. 내셔널리그 지구 3위. 와일드카드 경쟁을 펼칠 수 있는 입장이다.

전반기까지 와일드카드 1위는 워싱턴 내셔널스. 47승 42패 승률 0.528를 기록했다. 2위 필라델피아 필리스와 샌디에이고의 격차는 2경기에 불과하다.

문제는 신더가드의 성적이 지난해에 비해 크게 떨어진 것. 전반기 17경기에서 105 2/3이닝을 던지며, 6승 4패와 평균자책점 4.68을 기록했다.

단 신더가드 최고의 장점인 아직 구속은 살아있다. 신더가드는 이번 시즌 전반기에 평균 97.7마일의 빠른 패스트볼을 던졌다.

한편, 뉴욕 메츠는 신더가드 외에도 잭 윌러가 여러 팀의 관심을 갖고 있다. 뉴욕 메츠가 셀러가 될 것인지 주목된다.

동아닷컴 조성운 기자 madduxly@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