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뉴스 HOT③] 김숙, 10개월 스토킹한 누리꾼 신고

입력 2019-07-12 06:5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개그우먼 김숙. 스포츠동아DB

개그우먼 김숙이 약 10개월 전부터 자신을 스토킹한 누리꾼을 경찰에 신고했다. 소속사 아이오케이컴퍼니는 11일 “악의적인 비방과 스토킹이 장기간 지속적으로 이어져왔다”면서 “최근 김숙의 자택을 찾아오기까지하는 등 그 정도가 심해짐에 따라 당사자를 고소하게 됐다”고 밝혔다. 소속사에 따르면 해당 누리꾼은 김숙이 출연하는 방송프로그램의 게시판 등에 그에 대한 악성 루머를 작성하고 “김숙이 나를 감시한다” 등 근거 없는 허위사실을 유포해왔다.

[스포츠동아 엔터테인먼트부]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