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술집’ 이현이 “한혜진 불만, 다 후배들 위한 것”

입력 2018-06-14 23:48:00
프린트

‘인생술집’ 이현이 “한혜진 불만, 다 후배들 위한 것”

모델 이현이가 한혜진의 전설(?)을 언급했다.

14일 방송된 tvN ‘인생술집’에는 ‘술 잘 먹는 비율 좋은 누나’ 특집으로 MC 한혜진의 절친한 후배인 모델 이현이, 이혜정과 핫한 뷰티 인플루언서 김수미가 출연했다.

이날 이현이는 한혜진과의 과거 일화를 밝혔다. 이현이는 “한혜진이 과거에는 엄청난 존재였다. 눈도 못 마주칠 정도였다”며 “한혜진이 되려면 다시 태어날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그 말에 김희철은 “한혜진이 모덹의 조용필 같은 존재냐. 레전드냐”며 너스레를 떨었다.


또 이현이는 “한혜진이 과거에는 불평을 많이 했는데, 이해가 안 되더라. 그런데 나중에 알게 됐다. 본인을 위한 게 아니라 다 후배들을 위한 거였다. 후배들을 위해 총대를 멘 것”이라고 이야기했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