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산다’ 정려원 “박나래 하체 부럽다”…폭풍 운동

입력 2018-09-21 22:32:00
프린트

‘나혼자산다’ 정려원 “박나래 하체 부럽다”…폭풍 운동

MBC '나혼자산다' 정려원이 박나래의 하체를 부러워했다.

21일 '나혼자산다'에선 정려원이 특별 게스트로 출연했다.

정려원은 "박나래 엉덩이가 너무 예쁘지 않나"라며 박나래의 하체를 부러워했다.

그는 '남미 스타일'을 언급하는 헬스트레이너 말에 "아르헨티나로 가달라. 너무 좋다"라고 답하며 하체 근력 운동에 집중했다.

사진=‘나혼자산다’ 방송캡처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