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시청률] 이상민 슈퍼카, ‘미우새’ 최고의 1분…24.9%

입력 2017-06-19 09:35:00

[DA:시청률] 이상민 슈퍼카, ‘미우새’ 최고의 1분…24.9%

SBS ‘미운우리새끼’가 범접 불가한 현존 국내 예능 최고 위엄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

지난 18일 방송된 SBS ‘미운우리새끼’(이하 ‘미우새’) 시청률은 평균 19.3% (닐슨코리아 전국 가구 기준/ 수도권 21.8%), 최고 24.9%를 기록했다. ‘미우새’는 동시간대 1위, 일요 예능 1위는 물론 현존하는 국내 모든 예능 프로그램 중 시청률 1위라는 3관왕의 자리를 유지했다.

24.9%라는 시청률로 ‘최고의 1분’을 장식한 주인공은 이상민이었다. 이상민은 이날 슈퍼카 전시장을 찾았다. “탈 때는 예의를 지켜야 된다”라며 주섬주섬 비닐 신발 커버를 꺼내 신은 이상민은 한 슈퍼카 운전석에 앉아 봤다. 미용실에서 머리를 하다가도 차 엔진 소리를 듣고 차종을 맞춘 바 있던 이상민은 해당 차 운전석에 앉아 시동을 걸어보더니 황홀경에 빠졌다.

하지만 그 차의 가격은 무려 3억 9천만 원이었다. 이상민은 가격을 듣자 바로 차에서 내렸다. 슈퍼카에 설치된 재떨이의 가격마저 800만원. 결국 이상민은 “내가 이건 살 수 있다. 기념으로 온 게 좀 미안해서 이거 정돈 내가 사갈 수 있어”라며 모형자동차를 가리키며 마지막 허세를 떨어보려 했다.

모형자동차는 2천 100만 원. 이상민은 실성한 듯 허탈하게 웃으며 쓰러지며 “내가 여기서 살 수 있는 건 아무것도 없네”라며 웃기지만 슬픈 현실을 인식했다.

‘미운우리새끼’는 매주 일요일 밤 9시 15분 방송된다.

사진=SBS '미운우리새끼'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BEST info

오늘의 스포츠동아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