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성태, 영화 ‘스텔라’ 출연…손호준x이규형과 호흡

입력 2019-09-20 11:0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배우 허성태가 영화 ‘스텔라’에 출연을 확정 지었다.

영화 ‘스텔라’는 차량 담보대출업계 독보적 에이스 영배(손호준 분)가 친구 동식(이규형 분)이 빼돌린 고급 슈퍼카를 찾기 위해 아버지의 유산인 스텔라를 타면서 벌어지는 쫓고 쫓기는 판타지 코믹 드라마.

극 중 허성태는 ‘영배’가 일하는 차량 대출담보업계의 사장 '서사장'으로 분해 손호준, 이규형과 밀고 당기는 팽팽한 긴장감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허성태는 최근 종영한 OCN 드라마 ‘왓쳐’와는 다른 코믹한 모습을 그리는 것은 물론 매 작품마다 매력 넘치는 연기로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했던 만큼 이번 작품에서 보여줄 그의 색다른 연기 변신에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영화 ‘스텔라’의 연출은 ‘형’을 통해 관객들에게 웃음과 감동을 전달한 권수경 감독이 맡았으며, 이와 함께 ‘극한 직업’과 ‘완벽한 타인’의 배세영 작가가 각본을 맡아 ‘스텔라’의 기대치를 더욱 고조시키고 있다.

코믹과 감동을 넘나드는 따뜻한 이야기와 배우들의 코믹 연기 변신이 기대되는 영화 ‘스텔라’는 2020년 내 관객을 찾아갈 예정이다.

동아닷컴 조유경 기자 polaris27@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