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리솔 니콜스, 거리를 압도하는 미모 ‘모델인줄’ [포토화보]

입력 2019-10-08 15:0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마리솔 니콜스, 거리를 압도하는 미모 ‘모델인줄’ [포토화보]

할리우드 배우 마리솔 니콜스의 근황이 화제가 됐다.

7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의 한 거리에서 포착된 마리솔 니콜스는 이날 초록색의 상의를 입고 여유로운 미소로 등장했다. 또한 그녀는 거리를 압도하는 미모로 모델같은 아우라를 뽐냈다.

한편, 마리솔 니콜스는 1997년 영화 ‘휴가 대소동 - 라스베가스’로 데뷔해 배우로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