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코, 5대 편의점서 쓴다

입력 2019-09-19 13:1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NHN페이코는 편의점 세븐일레븐에 간편결제 서비스 ‘페이코’를 적용했다고 19일 밝혔다. NHN페이코는 앞서 2016년 CU에 페이코 결제를 적용했고, 이후 미니스톱과 이마트24, GS25를 잇따라 오프라인 가맹점으로 유치했다. 이로써 페이코 이용자는 5대 편의점 4만 여 개 매장에서 현금이나 실물 카드 없이 스마트폰만으로 결제가 가능해졌다. 이용자는 편의점 매장에서 페이코 애플리케이션에 등록해 둔 신용·체크카드나 페이코 포인트 중 하나를 선택해 바코드 스캔 방식으로 결제를 할 수 있다.

김명근 기자 dionys@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