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수빈 최근 근황 ‘서태지 숨겨둔 애인 루머 진실은?’

입력 2015-03-09 14:2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하수빈 최근 근황

‘하수빈 최근 근황’

가수 하수빈의 최근 근황 모습이 담긴 사진이 공개돼 관심을 모았다.

하수빈 블로그에는 9일 긴 생머리를 한 최근 근황 사진이 게재됐다. 세월의 흐름은 피할 수 없었지만 여전히 뛰어난 미모를 자랑하고 있다.

과거 하수빈은 각종 루머 때문에 어려움을 겪었다. 그는 2010년 12월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자신과 관련된 루머를 직접 해명하기도 했다. 하수빈은 1992년 데뷔 뒤 큰 인기를 얻었지만 이듬해 돌연 가수 활동을 중단했다.

활동 중단 뒤에는 특히 ‘여장남자’라는 악의적인 소문과 입대했다는 얘기가 나와 고통을 받았다. 그는 방송에서 많은 세월이 지났음에도 “오 제발”이라며 노이로제에 가까운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다리에 털이 많다는 소문에 대해서는 “털이 많다”고 사실대로 털어놓았고, 서태지의 숨겨둔 애인이라는 설에는 “여가수가 많지 않던 시절이라 어쩔 수 없이 한 번씩 그런 얘길 들었다”고 해명했다.

마지막으로 자신이 불치병에 걸려 세상을 떠났다는 사망설에 대해 하수빈은 “실제로 심장이 나빴다”며 근거 없는 소문은 아님을 밝혔다.

앞서 SBSE ‘철퍼덕 하우스 시즌2 더퀸’에 출연해 전성기 시절을 언급한 하수빈은 MC들이 “원조 여신이었다. 우월한 미모 때문에 연예인들 사이에서도 인기가 많았을 것 같다”고 묻자 “10명 정도 있었다. 방송활동이 많았던 시절이라 함께 출연했던 스타들이 ‘밥 먹자’ ‘차 마시자’ 등 제의가 많았다”고 답했다.

누리꾼들은 하수빈 최근 근황 소식에 “하수빈 최근 근황, 여전한 미모” “하수빈 최근 근황, 서태지 숨겨둔 애인설이?” “하수빈 최근 근황, 놀랍다” “하수빈 최근 근황, 인형 같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하수빈은 현재 라스텔라 엔터테인먼트 대표로 활동하고 있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