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뉴스 스테이션] 하하 “법적 대응 준비” SNS 사칭에 경고

입력 2015-07-15 07:0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가수 겸 방송인 하하. 동아닷컴DB

가수 겸 방송인 하하가 SNS를 활용해 자신을 사칭한 데 대해 강력 대응에 나선다.

하하 소속사 콴엔터테인먼트는 14일 “최근 하하(본명 하동훈)를 사칭하며 메신저를 통해 금품을 요구하거나 성적 수치심을 유발하는 메시지를 보내는 등 여러 종류의 피해가 발생했다는 제보를 받았다”고 말했다. 이어 “확인 결과 하하 본인이 아님을 정확히 밝힌다.

이에 대해 법적 대응을 준비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또 “앞으로 유사 사례가 발생할 경우 더 강력하게 대응해 또 다른 피해가 없도록 조치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엔터테인먼트부]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