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홈쇼핑, 코로나19 취약계층에 물품 기부

입력 2020-05-07 17:0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남세도 전국지역아동센터협의회 이사장, 정윤상 롯데홈쇼핑 커뮤니케이션 부문장, 윤여영 아름다운가게 상임이사(왼쪽부터)가 기부 물품 전달식 후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제공|롯데홈쇼핑

롯데홈쇼핑이 7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 지원을 위해 아름다운가게에 3억 원 상당의 물품을 기부(사진)했다.

패션 상품과 손 소독제를 포함한 생활용품 등 TV홈쇼핑에서 판매 중인 물품 6000여 점을 전달했다. 기증품은 서울·경기 지역 아름다운가게에서 판매하며 수익금은 코로나19 영향으로 소득이 저하되거나 실직으로 위기에 처한 가정을 지원하는 데 쓰인다. 손 소독제는 서울·경기·경남 등 5개 지역 아동센터를 통해 취약계층 아동이 있는 2500가구에 전달된다.

정윤상 롯데홈쇼핑 커뮤니케이션부문장은 “향후 취약계층 상황을 고려한 실질적인 지원 방법을 모색해 추진해 나갈 예정”이라고 했다.

정정욱 기자 jjay@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