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대병원 김범진 교수팀, 한국연구재단 기본연구 신규과제 선정

입력 2022-06-14 13:3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2년간 1억 지원, 위암 진료 패러다임 변화 기대
중앙대학교병원 소화기내과 김범진 교수팀이 한국연구재단이 공모한 2022년도 기본연구 신규과제에 선정됐다.

김범진 교수팀은 ‘인체 유래물 내 미생물 및 미생물 유래 세포외 소포를 이용한 메타게놈 분석 기반 위암 진단 바이오마커 발굴’이라는 제목의 과제가 선정되어 2년 간 1억을 지원받는다. 김범진 교수팀은 이번 연구를 통해 위 질환 환자의 다양한 검체 내 세균과 세균 유래 EV 분석을 통해 위암화 과정에 따른 마이크로바이옴의 변화를 확인하고, 검체 간 마이크로바이옴 변화의 연관성을 분석하여 위암 진단의 바이오마커를 발굴할 계획이다.

김범진 교수는 “이 연구를 통해 위암 발생의 병태생리에 대한 이해를 증진시키고, 위암 연관 세균총 관련 정보를 이용한 위암의 고 위험군 스크리닝, 진단, 예방 등에 적용 가능한 위암 진료 패러다임의 변화를 불러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스포츠동아 김재범 기자 oldfiel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