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광덕 시장, 투자와 “살고 싶은 도시 남양주시”..[기획]

입력 2024-07-02 06:55:43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지난 1월 정부가 발표한 “GTX-D·E·F 신설 노선 남양주가 모두 포함되는 쾌거”
왕숙 도시첨단산업단지 50만㎡ 추가 확보, “전국 최초 기부자 명예 전당 설치”
5개의 전철과 5개의 GTX.. “기초지방자치단체 중 가장 많은 철도 노선 확보”

별내선 점검하는 주광덕 남양주시장(오른쪽). 사진제공ㅣ남양주시

취임 두 돌을 맞은 주광덕 남양주시장이 직접 프레젠테이션(PT)을 통해 전반기 성과와 후반기 추진전략을 밝힌 가운데, 현장 소통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남양주시(시장 주광덕)는 1일 시청 다산홀에서 열린 월례조회에서 민선 8기 2주년을 맞아 그간의 성과와 향후 시정 운영계획을 발표했다.

주 시장은 전반기 가장 주요한 성과로 시민 이동편의 향상을 위한 철도 교통망 확충을 꼽았다. “시는 지난 1월 정부가 발표한 GTX- D.E.F 신설 노선에 남양주가 모두 포함되는 쾌거를 이룬 바 있다. 

또한, “경기도에서 제안한 GTX 플러스 노선(GTX-G)에 별내가 포함돼 남양주시는 5개의 전철과 5개의 GTX를 품게 됐고, 이로써 기초지방자치단체 중 가장 많은 철도 노선을 갖게 됐다. ”

아울러, 주 시장은 도시·교육·복지·문화·행정 등 분야별 주요 성과로 △왕숙 도시첨단산업단지 50만㎡ 추가 확보 △휴먼북 라이브러리 개관 △전국 최초 디지털 기부자 명예의 전당 설치 △시민 프로축구단 남양주FC 창단 △30여 곳의 교육공동체 간담회 및 시설정비 수행 등을 꼽았다.

주 시장은 “민선 8기 2년 동안 상상 더 이상 남양주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한 결과 시정 전 분야에 걸쳐 발전적 변화를 만들어 내고 있다”라며 “후반기에는 투자하고 싶은 도시, 살고 싶은 도시 남양주로 점프-업 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주 시장은 기념식이 끝난 후 주요 역점사업 현장점검 및 시민시장과의 현장 소통에 나섰다.

장승초 방문한 주광덕 남양주시장(오른쪽 두번째). 사진제공ㅣ남양주시


먼저 8호선 별내역, 다산역 현장과 진접 장승초등학교 통학로 정비 현장을 차례로 방문해 관계자들과 함께 현장에서 직접 진행 상황을 점검했다. 이어 장승초 교직원 및 학부모들을 만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특히, 오는 8월 개통되는 별내선 현장에서 주 시장은 운행 체계 적정성, 불편사항 등을 최종 점검하고, 열차 이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마지막까지 개통 준비에 철저를 기할 것을 당부했다.

또한, 주 시장은 다산동 저연차 공무원과 함께한 오찬에서 최일선 현장에서 근무하는 노고를 격려한 후 남양주시노인복지관을 방문해 우리 사회의 중추적 역할을 해온 어르신들에 대한 공경의 마음을 전했다.

주광덕 시장은 “화려한 기념식 대신 다시 한번 초심을 다지고 시민시장께 감사한 마음을 전하고자 했다”라며 “앞으로 남은 2년, 모든 역량을 결집해 진정한 ‘시민 행복 점프-업’을 향한 노력에 경주하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남양주ㅣ고성철 스포츠동아 기자 localkb@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대한민국 1등 스포츠신문 스포츠동아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