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도군, 반려동물 친화 프로그램 ‘성료’

입력 2024-07-02 13:47:46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매월 1회 씩, 반려견 문제 행동 교정 프로그램 진행

반려가족 아카데미 참여자들./사진=청도군

청도군가족센터(센터장 송근진)는 반려인 20가정을 대상으로 진행한 ‘멍멍! 냥냥! 반려가족 아카데미’가 지난 달 29일 성료했다고 2일 밝혔다.

특히 이번 프로그램은 비반려인과 반려인이 서로를 이해하고 갈등을 줄이기 위한 행동교정 프로그램을 진행해 주목을 받았다.

참가자 김 모 씨는“반려견의 문제행동을 견주 개인이 해결하는 것이 어려웠는데 반려동물 행동교정 교실에 참여하게 되어 반려 견주가 문제해결책을 찾을 수 있겠다는 기대감이 생겼다. 오늘 배운 내용을 토대로 짖음과 문제행동을 개선할 수 있어서 기쁘다.”며 소감을 밝혔다.

또 다른 참가자 이 모 씨는“강아지를 키우기 전 반려동물에 대하여 충분한 공부를 하지 못하고 검증이 되지 않은 블로그를 찾아보는 방법 뿐이었는데 수의사분이 직접 수업을 진행하여 평소 반려동물에 대한 궁금증이 해소되어 좋았다.”고 기뻐했다.

송근진 센터장은 “청도 뿐만 아니라 전국적으로도 반려동물을 키우고 있는 인구가 늘어나고 있는 추세이고 반려동물을 수용하고자 하는 지자체의 노력도 진행되고 있다. 이에 발맞추어 성숙한 반려가족 문화 확산을 위하여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스포츠동아(청도) 강영진 기자 localdk@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대한민국 1등 스포츠신문 스포츠동아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