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마이스산업 중심도시’ 국제전시컨벤션센터 착공

입력 2024-07-04 10:38:36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국제전시행사 및 국제회의 유치 활동 본격 전개

포항국제전시컨벤션센터(POEX) 조감도./사진=포항시

포항시가 역점사업으로 추진 중인 마이스(MICE)산업의 핵심 인프라인 ‘포항국제전시컨벤션센터(POEX)’ 건립이 가시화되고 있다.

시는 오는 18일 장성동 일원(구. 캠프리비)에서 포항국제전시컨벤션센터(POEX) 착공식을 개최한다고 4일 밝혔다.

포항국제전시컨벤션센터는 총 2,166억 원을 투입해 연면적 6만3,818㎡(약 19,300평), 지하 1층, 지상 5층 규모로 전시장, 컨벤션홀, 부대시설, 임대오피스, 주차장(838대) 등을 갖춰 오는 2026년 말 1단계를 준공할 예정이다.

이날 착공식 행사에는 트로트 가수 류연주, 신성 등의 축하무대도 예정돼 있다.

포항시는 POEX 준공 후 본격 운영에 들어가는 2027년까지 지역 주력사업인 철강과 이차전지·바이오·수소 등 특화 신산업의 융·복합 국제전시행사 개발, 국제회의 개발 및 국제회의 유치 등 MICE 산업도시 도약을 위해 빈틈없는 준비에 만전을 기한다는 방침이다.

이강덕 시장은 “포항국제전시컨벤션센터는 앞으로 포항을 대표하는 새로운 랜드마크가 될 것”이라며, “마이스산업을 본격 육성해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겠다”고 말했다.

한편 포항시는 현재 컨벤션센터 2단계 건립 기본구상 용역 중으로 2단계 시설에는 오디토리움을 비롯해 전시장, 컨벤션홀, 호텔, 레저시설 등을 구성해 국제전시컨벤션센터를 더욱 확장해나갈 예정이다.

스포츠동아(포항) 강영진 기자 localdk@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대한민국 1등 스포츠신문 스포츠동아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