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유민상 “김하영이 고백하면? 이 관계 유지하자고 할 것”

입력 2020-03-24 15:2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컬투쇼’ 유민상 “김하영이 고백하면? 이 관계 유지하자고 할 것”

코미디언 유민상이 김하영을 언급했다.

24일 방송된 SBS라디오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DJ 김태균과 유민상이 참여했다.

이날 한 청취자는 유민상에게 “김하영과 도대체 무슨 사이냐, 낚시도 같이 다니고. 정말 사귀면 안 된다”라고 했다. 이에 유민상은 “질투하시는 것 같다. 낚시는 ‘개그콘서트’에서 한 것이다”라고 말했다.

유민상은 “요즘 계속 내가 김하영을 엮어서 이야기를 하는데 지적을 많이 받았다”라며 “그런데 최근 코미디언 권재관이 ‘유민상이 자꾸 엮는데 가만히 있는 김하영도 보통내기가 아니다’라고 하더라”고 말했다.

이어 “요즘 김하영과 내가 여러분 덕분에 먹고 살 만하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김태균은 “김하영이 만약에 좋아한다고 고백을 하면 어떻게 할 건가”라고 묻자 “우리는 이 정도 선에서 시청자들께 관심 받으며 사는 게 적당한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이어 “사실 나도 마음이 있지만 이 관계를 유지했으면 좋겠다고 할 거다. 비밀 연애하자고 할 거다. 지금 이 관계가 장사가 잘 되는 것 같다. 조금만 더 가자고 할 거다”라고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면서도 “사람 관계는 모르는 거다”라고 말했다.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