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라다이스시티, 코로나19 추가 확진 발생해 영업 중단

입력 2020-09-04 13:4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호텔&리조트 9일 낮 1시까지, 카지노 무기휴장
1일 첫 발생 이어 4일까지 총 6명 확진자 발생
영종도 복합리조트 파라다이스시티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추가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4일 오후1시부터 9일 오후1시까지 호텔과 리조트 부문의 휴장에 들어갔다. 2명의 확진 직원이 발생한 외국인 전용 카지노는 무기 휴장을 실시한다.

파라다이스시티는 1일 중식당 직원 1명이 확진 판정을 받은데 이어 4일까지 직원 중에서 총 6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방역당국의 역학조사 결과 고객 밀접접촉자는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파라다이스시티 관계자는 “고객과 직원, 지역주민의 안전을 위한 선제적 조치로 방역당국과 협의 하에 영업장을 휴장하고 검사범위를 확대할 방침”이라며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시행에 발맞춰 고강도 점검에 들어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스포츠동아 김재범 기자 oldfield@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