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면세점-롯데온, 추석 앞두고 역대 최대 면세품 국내 판매

입력 2020-09-11 11:4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11일부터 10월4일까지, 66개 브랜드 진행


롯데면세점과 롯데온은 추석을 앞두고 역대 최대 물량으로 면세품 국내 판매를 진행한다.

11일부터 10월4일까지 5차 ‘마음방역명품세일’에서 보테가베네타, 에르메네질도 제냐, 에트로, 토즈 등 66개 브랜드, 1800여개 상품을 최대 70% 할인 판매한다.


상품 구성도 더욱 다양해져 오므론 저주파 마사지 기기, 보스 블루투스 스피커 등 전자 제품 브랜드가 추가됐고, 이탈리아 럭셔리 남성 브랜드 에르메네질도 제냐와 프랑스 프리미엄 아동복 브랜드 봉뿌앙도 첫 선을 보인다.

특히 일부 상품은 주문 후 3일 이내 출고되는 ‘빠른 배송’ 기획전도 마련했다. 24일 이전 구매하면 추석 전 상품을 받아 볼 수 있다.

롯데면세점 관계자는 “이번 판매에는 추석을 앞두고 역대 최대 물량의 내수 통관 상품을 준비했다”며 “롯데면세점은 앞으로 더욱 다양한 상품을 고객에게 제공해 쇼핑의 재미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스포츠동아 김재범 기자 oldfiel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