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민병원 초대 의료원장에 정진엽 전 복지부장관 취임

입력 2020-09-21 11:1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부민병원 정진엽 의료원장

인당의료재단 부민병원(이사장 정흥태)은 정진엽 전 복지부장관이 초대 의료원장으로 취임했다고 21일 밝혔다.


인당의료재단 산하 서울, 부산, 해운대, 구포 총 4개 부민병원을 총괄하게 된 정진엽 의료원장은 제52대 보건복지부장관, 분당서울대학교병원 원장, 대한소아정형외과학회 회장 등을 역임했다.


정진엽 의료원장은 “대학병원장과 복지부장관으로서의 보건과 복지를 아우르는 경험을 토대로 부민병원 의료진의 역량을 최대한 발휘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환자들의 고통을 신체적 문제에 국한하지 않고 보다 폭넓게 이해하고 개선해 부민병원이 아시아를 넘어 명실상부한 세계적인 척추관절분야의 종합병원으로 성장해 갈 수 있도록 역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취임식은 18일 해운대부민병원에서 열렸으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부민병원 의료진 및 직원 대상 온라인으로 중계됐다.

정용운 기자 sadzoo@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