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어린이병원, ‘그룹홈 아동 무료건강검진’ 10주년

입력 2021-07-27 15:2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서울대어린이병원 전경

-소외아동 의료안전망, 총 107회, 누적 1415명 검진
서울대어린이병원(원장 김한석)의 ‘그룹홈 아동 무료건강검진’이 올해 10주년을 맞았다.


그룹홈은 가정해체, 학대 등 보호가 필요한 아동·청소년이 함께 생활하는 소규모 시설이다. 그룹홈의 부모가 실제 가정처럼 아동을 돌보며 자립 및 지역사회 적응을 돕고 잇다.


서울대어린이병원은 2011년부터 그룹홈 아동, 청소년 대상으로 무료건강검진을 시행하고 있다. 10년 간 107회 무료건강검진을 시행했고 이 기간 누적 수검아동은 1415명이다. 지난해 코로나19로 검진이 잠정 중단됐으나, 올해 4월부터 재개했다.

무료건강검진 모습


김한석 서울대학교어린이병원장은 “서울대어린이병원은 그룹홈 아동을 위한 무료건강검진을 10년째 이어가고 있다”며 “아동의 성장과 양육에 도움이 되도록 무료건강검진을 계속 이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그룹홈 아동 무료건강검진은 ‘한국아동청소년그룹홈협의회’ 홈페이지에서 신청할 수 있다. 대상은 보건복지부 허가를 받은 그룹홈 시설의 만 5~16세 소아·청소년이다. 검진 항목은 신체검진, 채혈, 대/소변검사, 흉부 및 성장판 X-ray, 분과검진(알레르기, 신장, 내분비, 소화기, 치과, 근골격계 등)이다.

스포츠동아 김재범 기자 oldfiel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