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상승형재 생활기록표 공개… “사고의 깊이가 아쉽다”

입력 2019-10-20 10:2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오늘 저녁에 방송될 SBS '집사부일체'에서는 ‘상승형재’의 학창시절 생활기록표가 낱낱이 공개된다.

이상윤, 이승기, 양세형, 육성재 네 멤버의 생활기록표가 깜짝 공개되었다고 해 이목이 집중된다. 이날 방송에서는 각종 대회 수상 경력, 학급회장 경력 등 멤버들의 숨겨왔던 반전 이력부터 시험 성적까지 멤버들의 학창시절이 가감 없이 공개된다. 신랄하고 냉정한 평가 내용 속에서 멤버들의 희비가 교차하며 녹화장 분위기는 뜨겁게 불타올랐다고 전해진다.

이상윤은 서울대 출신 ‘뇌섹남’ 답게 수우미양가 중 ‘수’로 가득한 완벽한 성적을 자랑했는가 하면, ‘엄친아’ 이승기는 의외로 ‘사고의 깊이가 아쉽다.’라는 평을 받아 모두를 폭소케 했다. 그러나 이어진 ‘집단놀이의 통솔력이 있음’ 등의 칭찬에 나머지 멤버들은 “역시 연예대상 수상자답다(?)”라며 감탄하기도 했다.

한편 양세형은 자신의 기억과 다른 생활기록표에 서운함을 토로했다고 전해져 관심을 끈다. 그는 ‘양파 기르기 대회’, ‘부메랑 날리기 대회’ 등 나름대로 많은 상을 받았지만 아무것도 표기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뿐만 아니라 초등학교 5학년 때는 반장으로 뽑혔지만, 선생님이 “장난치지 마”라고 말하며 투표를 무효화시켰다는 에피소드까지 공개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한편, '집사부일체' 멤버 중 유일한 20대인 육성재의 생활기록표는 다른 멤버들과는 차별화된 모습을 보여 멤버들 간의 세대 차이를 실감케하기도 했다.

상승형재를 울고 웃게 한 ‘촌철살인’ 생활기록표의 내용은 오늘 저녁 6시 25분 SBS '집사부일체'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동아닷컴 조성운 기자 madduxly@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