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의 법칙’ 이태곤, 상어와 피 튀기는 사투…유재환 눈물

입력 2020-01-17 15:2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정글의 법칙’ 이태곤, 상어와 피 튀기는 사투…유재환 눈물

SBS ‘정글의 법칙 in 추크’ 이태곤이 상어와의 역대급 사투를 벌인다.

SBS ‘정글의 법칙’ 사상 최초로 거대 상어를 낚은 추크 편은 방송 직후 실시간 검색어를 장악하며 큰 화제가 됐다. 18일(토) 방송에서는 이태곤이 이끄는 참치 원정대와 상어의 사투 결과가 공개될 예정이다.

지난 방송에서 아쉽게 참치 낚시에 실패한 이태곤은 다시 한번 참치 낚시에 도전했다. 잡힐 듯 잡히지 않는 참치에 이태곤은 연신 신경을 바짝 곤두세웠다. 새떼가 가리키는 황금 포인트에 진입하자마자 낚싯대를 흔드는 강한 입질이 왔다. 이에 낚시 경력 24년의 이태곤도 긴장감을 감추지 못했다.

그러나 기대감을 가지고 당긴 낚싯대에 걸린 건 오동통한 참치가 아닌 상어에게 뜯긴 자국이 여실히 남아있는 참혹한 참치 대가리뿐이었다. 그 모습을 본 이태곤은 “가만두지 않겠다”라며 참치를 노리는 상어와의 사투를 예고했다. 상어와 혈투를 벌이는 이태곤의 모습에 유재환은 “진짜 남자다. 살면서 이런 건 처음 본다”라며 이태곤의 카리스마에 입을 다물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한편, 늘 밝은 모습에 긍정적인 에너지를 보여줬던 유재환은 이날 눈물을 흘리기도 했다. 그는 형인 이태곤을 향해 “나 눈물나. 진짜 대박이야”라며 눈시울을 붉혀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태곤의 피땀과 유재환의 눈물이 섞인 상어와의 사투는 18일(토) 밤 9시 방송되는 SBS ‘정글의 법칙 in 추크’에서 공개된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