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경은, 6회 삼자범퇴 ‘이닝 삭제’ [포토]

입력 2022-08-10 21:1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10일 인천 SSG 랜더스필드에서 ‘2022 신한은행 SOL KBO리그’ SSG 랜더스와 kt 위즈의 경기가 열렸다. 6회초 무사에서 구원 등판한 SSG 노경은이 삼잔 범퇴로 막은 후 환호하고 있다.
인천 | 김민성 기자 marineboy@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