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주연, 애프터스쿨 탈퇴…FA시장 나온다

입력 2014-12-22 09:05:00
프린트

사진│동아닷컴DB

애프터스쿨의 멤버 이주연(27)이 팀에서 탈퇴하고 FA시장으로 나올 예정이다.

최근 복수의 가요 관계자들에 따르면 이주연은 소속사인 플레디스와의 전속계약 기간이 오는 31일까지로 만료돼 자연스럽게 소속팀인 애프터스쿨에서 탈퇴하게 됐다. 주연은 31일 열릴 예정인 중국콘서트를 마지막으로 애프터스쿨에서의 활동을 공식 마무리한다.

이에 대해 한 가요 관계자는 "이주연은 애프터스쿨 소속일 때도 꾸준히 연기 활동을 해 온 만큼 애프터스쿨 탈퇴 후 연기를 비롯한 다양한 영역을 활동하기를 원하는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한편 애프터스쿨은 그동안 가희, 베카, 유소영 등이 탈퇴하고 나나, 리지, 레이나, 이영 등 새 멤버를 영입하는 입학과 졸업 체제로 운영돼 왔으며, 이번에 탈퇴하게 된 이주연은 애프터스쿨의 원년 멤버로 데뷔 5년 만에 팀을 떠나게 됐다.

사진│동아닷컴DB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