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시, 데뷔 무대 신고식 성공적…호평 ‘버닝’

입력 2018-08-31 10:13:00
프린트
크게보기

로시, 데뷔 무대 신고식 성공적…호평 ‘버닝’

신인 가수 로시(Rothy)가 신곡 '버닝'으로 성공적인 데뷔 신고식을 치렀다.

로시는 30일 방송된 Mnet '엠카운트다운'에 출연해 첫 미니앨범 타이틀곡 '버닝'으로 생애 첫 데뷔 무대를 꾸몄다.

이날 로시는 뛰어난 가창력, 빼어난 비주얼, 신인답지 않은 무대매너를 앞세워 시청자들에게 확실한 눈도장을 찍으며 성공적인 출발을 알렸다. 댄스 퍼포먼스에도 흔들림 없는 안정적인 라이브 실력 선보이며 보는 이들의 눈과 귀를 동시에 사로잡았다.

로시는 데뷔 전부터 신승훈이 발굴, 제작하고 프로듀싱한 첫 솔로 여가수로 주목을 받았던 유망주였던 만큼 그의 데뷔 무대에 가요 관계자는 물론 대중들의 관심이 집중됐다. 실제 로시의 정식 데뷔 무대가 공개된 후에는, 데뷔 무대라고는 믿기지 않을 정도의 완성도 높은 무대에 호평세례가 쏟아졌다.

로시의 신곡 '버닝'은 트렌디한 업템포의 트로피컬 하우스 장르의 곡으로, 팝송을 듣는 듯한 세련된 멜로디와 사랑을 촛불과 반딧불이로 비유한 감각적인 가사가 인상적이다. 대중적인 멜로디와 중독적인 킬링 파트, 높은 음악성을 고루 갖춘 웰메이드 곡이다.

성공적인 데뷔 신고식을 치른 로시는 오늘(31일) KBS 2TV ‘뮤직뱅크’에 출연해 신곡 '버닝'으로 데뷔 무대를 이어갈 예정이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