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션, ♥정혜영과 부부생활 최초 위기? 충격적

입력 2019-05-21 08:2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라디오스타’ 션, ♥정혜영과 부부생활 최초 위기? 시선집중

가수 션이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이하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부부생활 위기를 고백한다. 이와 함께 방송 내내 ‘미담 끝판왕’다운 빈틈없는 모습으로 ‘라디오스타’와 상극의 모습을 보이는 한편, 그의 인간미를 찾기 위해 MC들이 총공세를 펼치며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낼 전망이다.

22일 방송 예정인 ‘라디오스타’는 션, 김병지, 주영훈, 정성호가 출연하는 ‘다산시 다산구 다산동’ 특집으로 꾸며진다.

제작진에 따르면 션이 드디어(?) 부부생활에 위기가 있었다고 털어놓는다. 앞서 아내 정혜영과 단 한번도 싸움이 없었다고 고백하며 놀라움을 자아냈던 그는 이번 ‘라디오스타’에서 최초로 위기를 맞았던 사연을 고백했다고. 이에 MC들은 “위기 왔었네~”라며 왠지 모르게 신난 듯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

또한, ‘미담 끝판왕’인 션은 방송 내내 ‘라디오스타’와 맞지 않는 상극 게스트의 모습으로 MC들의 진땀을 뺐다고 전해진다. 이에 MC들은 션의 빈틈을 찾기 위해 총공세를 펼치며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그런가 하면 션은 하루 수면 시간을 ‘4시간’이라고 털어놓으며 최강 에너자이저의 면모를 보인다. 육아와 운동을 모두 놓칠 수 없다는 그는 살인적인 스케줄을 공개하며 모두를 놀라게 했다는 전언이다.

이와 함께 션은 완벽한 체력과 탄탄한 복근까지 공개해 시선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갑자기 펼쳐진 ‘팔굽혀펴기’ 미션에서 1분 동안 엄청난 개수를 기록하며 스튜디오에 놀라움을 선사한 것. 뿐만 아니라, 나이를 무색케 하는 명품 복근을 공개해 감탄을 자아냈다고.

‘넘사벽 기부왕’ 션은 자신의 기부액이 ‘45억’에 육박한다고 전해 관심을 끌었다. 엄청난 금액에 모두가 놀라는 한편, 그의 수입에 대한 궁금증을 드러내기도. 그는 수입의 원천을 솔직하게 털어놓았다고 전해져 궁금증을 드높인다. 특히 끊임없는 그의 미담에 출연진들은 그를 ‘신의 경지에 이른 분’이라고 칭하며 현실 감탄을 자아냈다.

그런가 하면 이번 방송에는 션을 비롯해 김병지, 주영훈, 정성호가 등장해 ‘육아 고수’다운 무궁무진한 에피소드를 털어놓으며 역대급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어서 기대된다.

더불어 이번 주에는 스페셜 MC 최초 두 번째 출연인 래퍼 딘딘이 합류, 김구라와 티격태격 앙숙 케미를 선보이며 스튜디오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전망이다.

션의 ‘최초 부부생활 위기(?)’ 에피소드는 22일 수요일 밤 11시 5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