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김세정X송재림X오마이걸 유아·승희 게스트 출격

입력 2019-08-09 08:4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안녕하세요’, 김세정X송재림X오마이걸 유아·승희 게스트 출격

‘안녕하세요’에 훈훈하고 상큼한 비타민 매력을 지닌 게스트들이 한 자리에 모였다.

12일 방송되는 KBS 2TV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에는 새 월화드라마 ‘너의 노래를 들려줘’에서 열연을 펼치고 있는 배우 송재림과 김세정, 개그 우먼들의 워너비 파트너 훈남 서태훈, 청량감 넘치는 썸머송으로 돌아온 걸그룹 오마이걸 유아, 승희가 게스트로 출연해 고민되는 사연을 듣고 함께 해결방안을 찾는다.

노래면 노래, 연기면 연기까지 척척 소화해내면서 항상 밝은 웃음으로 보는 이들의 기분까지 밝혀주는 김세정은 극중 자신이 맡은 역할이 취준생에 기억상실증까지 걸려있는 고민의 아이콘이라고 소개하면서 “‘안녕하세요’에 나와야 할 정도”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김세정은 상대 배우인 송재림에 대해 “회는 싫어하는 데 회 뜨는 건 좋아하고, 닭 뼈 발골하는 것을 좋아한다”며 4차원 매력을 폭로하는 등 특유의 예능 입담에도 시동을 걸어 이날 유쾌한 고민해결사 활약을 예감케 했다.

하지만 김세정은 송재림과 함께 촬영하면서 연기 호흡은 잘 맞는데 한가지 문제가 있다며 곤란한듯한 표정을 지어 과연 그녀가 송재림을 불편해하는 이유가 무엇일지 호기심을 불러 일으키고 있다.

그런가 하면 웬만한 개그우먼들과 연인 호흡을 한번씩 맞춰 봤다는 훈남 개그맨 서태훈은 “몰입하면 설렐 때가 있다”면서 오나미와 이수지를 언급해 다른 개그우먼들을 제치고 두 사람을 콕 찝어 말한 이유가 무엇일지도 궁금증을 부추긴다.

한편, 신곡과 함께 ‘안녕하세요’에 찾아온 오마이걸 유아, 승희의 상큼발랄한 컴백 무대도 이날 방송의 기대포인트 중 하나. 여름 느낌 물씬 풍기는 썸머송 ‘번지(BUNGEE)’는 특유의 청량미 가득한 오마이걸의 매력과 잘 어우러지며 오프닝부터 시청자의 마음을 들뜨게 만들 전망이다.

여름에 딱 맞는 HOT&COOL한 게스트 김세정, 송재림, 서태훈, 오마이걸 유아, 승희와 함께 하는 ‘안녕하세요’ 425회는 12일 월요일 밤 11시 10분 KBS 2TV를 통해 방송된다.

동아닷컴 최윤나 기자 yyynnn@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