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입장 전문] ‘하지원 동생’ 배우 전태수, 오늘(21일) 사망…향년 34세

입력 2018-01-21 23:15:00

[공식입장 전문] ‘하지원 동생’ 배우 전태수, 오늘(21일) 사망…향년 34세

배우 전태수가 사망했다. 향년 34세.

21일 소속사 해와달엔터테인먼트는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이같은 소식을 전하며 “고인은 평소 우울증 증세로 꾸준히 치료를 받던 중, 상태가 호전되어 최근까지도 연기자로서의 복귀를 구체적으로 논의하던 중이었습니다. 갑작스러운 비보에 유족들과 지인들 모두 비통함 속에 고인을 애도하고 있습니다”라고 설명했다.

한편 전태수는 2007년 투썸 뮤직비디오 ‘잘지내나요’로 데뷔했다. 드라마 ‘성균관 스캔들’ ‘몽땅 내 사랑’ 등 다양한 방송을 통해 활동했다.


<이하 해와달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해와달엔터테인먼트입니다.

무거운 소식으로 연락드리게 되어 죄송합니다.

배우 전태수 씨가 1월 21일, 향년 34세의 나이로 운명을 달리하게 되었습니다.

고인은 평소 우울증 증세로 꾸준히 치료를 받던 중, 상태가 호전되어 최근까지도 연기자로서의 복귀를 구체적으로 논의하던 중이었습니다. 갑작스러운 비보에 유족들과 지인들 모두 비통함 속에 고인을 애도하고 있습니다.

연기에 대한 열정이 남달랐던 전태수 씨는 미술 등 다양한 분야에도 조예가 깊던 순수한 아티스트였습니다. 모쪼록 추측성 기사나 악성 댓글 등을 자제해 주시길 간곡하게 부탁드립니다.

장례는 가족 친지들과 지인들이 참석하여 최대한 조용하게 치를 예정입니다. 고인의 마지막 가는 길을 경건하게 추모할 수 있도록, 장례식장에서의 취재 또한 금하여 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리겠습니다.

가슴 아픈 소식을 전하게 되어 비통하고 죄송한 마음입니다. 다시 한 번 고인의 가는 길에 삼가 조의를 표합니다.

동아닷컴 최윤나 기자 yyynnn@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BEST info

오늘의 스포츠동아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