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의 법칙’ 옹성우, 김남주에 “깃털처럼 가벼워” 웃음

입력 2018-08-10 23:04:00
프린트

'정글의 법칙' 인기 예능 프로그램 정글의 법칙에서 옹성우가 바나나 획득에 성공하는 과정에서 김남주에 깃털처럼 가볍다고 해 관심을 모았다.

10일 방송된 SBS TV 예능 프로그램 '정글의 법칙'에서 토니안, 김남주, 옹성우가 식량을 찾으러 밀림에 도착했다.

이날 아침 식사를 위해 밀림을 찾은 토니안, 옹성우, 김남주는 코코넛 나무를 발견했다. 매우 큰 나무였다.

이들은 너무 큰 나무라서 열매를 딸 수 없어 아쉬워했다. 하지만 바로 옆에서 바나나 나무를 발견하고 기뻐했다.

토니안이 자신을 밟고 바나나를 따라고 엎드리자 가수 후배 두 사람은 그럴 수 없다고 정색했다.

결국 옹성우가 엎드리고 김남주가 그 위에 올라가 바나나를 땄다. 옹성우는 김남주에게 "깃털처럼 가볍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동아닷컴 조성운 기자 madduxly@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