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틀 포레스트’ 이서진·이승기·박나래·정소민 첫 만남 어땠나

입력 2019-07-05 14:4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리틀 포레스트’ 이서진·이승기·박나래·정소민 첫 만남 어땠나

SBS 새 월화예능 ‘리틀 포레스트’ 멤버들이 첫 만남을 가졌다.

이서진X이승기에 이어 박나래, 정소민까지 합류하며 ‘역대급 라인업’이 구성된 ‘리틀 포레스트’는 맘껏 뛰놀 곳 없는 요즘 아이들에게 푸른 자연 속 돌봄 서비스를 제공하는 무공해 청정 예능으로 지상파 최초의 월화 ‘파격 편성’을 확정지으며 화제가 된 바 있다.

최근 ‘리틀 포레스트’ 멤버들은 서울 모처에서 깜짝 만남을 가지며 첫 인사를 했다. 제작진에 따르면, 멤버들은 첫 만남임에도 오히려 더 반가워하며 벌써부터 남다른 케미를 자랑했다고 밝혔다.

사전 공개된 티저를 통해 ‘츤데레 삼촌美’를 뽐낸 이서진과 서투르지만 어느덧 능숙한 ‘돌보미’가 되어버린 이승기, 보육 봉사를 다닐 만큼 아이들과 친근한 ‘프로 돌봄러’ 정소민에 “‘리틀 포레스트’는 내게 도전”이라 밝히며 의욕을 드러낸 ‘금손’ 박나래의 조합이 아이들과 만났을 때 어떤 이야기들을 만들게 될지 벌써부터 기대가 모아진다.

이서진X이승기X박나래X정소민이 이끌어가는 친환경 돌봄 하우스는 어떤 모습일지, 올 여름 방송되는 ‘리틀 포레스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