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노사연, 태진아 앞 “옥경이 언니, 1억짜리 통장 자랑…”

입력 2018-11-12 14:50:00
프린트
크게보기

‘미우새’ 노사연, 태진아 앞 “옥경이 언니, 1억짜리 통장 자랑…”

‘미우새’에서 가수 노사연이 선배 가수 태진아가 아내 옥경이 생일에 1억짜리 통장을 선물한 일화를 공개했다.

11일 밤 방송된 SBS '미운우리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김건모가 노사연 이무송 부부를 위해 쉰혼여행을 준비했다. 그리고 태진아가 이 여행에 함께 했다.

이날 노사연은 "옥경 언니가 1억짜리 통장을 보여주면서 '내 생일인데 우리 남편이 선물로 줬다'고 하더라. 자랑하는데 허탈감이 들었다. 어떤 남편이 1억짜리 통장을 주냐"고 말문을 열었다.

하지만 노사연은 "며칠 뒤 언니를 다시 만났다. 언니에게 '난 언니가 너무 멋있다'고 말했다. 1억짜리 통장 준 게 나는 너무 충격이었다. 그런데 언니가 '1억짜리 통장 주면 뭐 하니, 도장을 안 주는데'라고 했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이어 노사연은 이무송이 등장하자 "우리 남편은 나 아들 낳았을 때, 좋은 외제차를 사줬다"고 자랑했지만, 이무송은 "그런데 일주일 만에 그 차 안에서 싸웠다"고 덧붙여 또 한 번 웃음을 안겼다.

사진| SBS '미운우리새끼'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동아닷컴 이슬비 기자 misty8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