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이상화 “눈 살짝 찝었다” 쏘쿨 쌍밍아웃…멤버들 당황

입력 2019-02-10 19:18: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집사부일체’ 이상화 “눈 살짝 찝었다” 쏘쿨 쌍밍아웃…멤버들 당황

‘빙속여제’ 이상화가 쌍꺼풀 수술을 했다고 고백했다.

이상화는 10일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서 사부로 등장해 “아름다워졌다“는 양세형의 칭찬에 “고백할게 있다. 살짝 눈 찝었다”고 말했다. 갑작스러운 쌍꺼풀 수술 고백을 한 것이다.

이에 멤버들은 너무 당혹스러워했다. 만난 지 얼마 되지 않아 느닷없이 성형 수술을 고백하는 이상화를 어떻게 대해야 할지 몰랐던 것.

그런데도 이상화는 “이야기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너무 앞만 보는 운동이라 눈이 너무 처지더라”고 쌍꺼풀 수술을 하게 된 이유를 밝혔다.
그러자 양세형은 “진심 너무 예쁘다”고 다시 한번 칭찬했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