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B 최지만, ‘개인적 사유’로 제한 명단 올라… 부상은 NO

입력 2019-04-24 06:2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최지만.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동아닷컴]

꾸준한 타격감을 바탕으로 주전 자리를 확정지어가고 있는 최지만(28, 탬파베이 레이스)이 잠시 구단에서 이탈한다. 이는 부상이 아닌 개인 사유다.

탬파베이 구단은 24일(이하 한국시각) 최지만을 제한 명단에 올렸다. 또한 최지만의 이탈은 개인적인 문제라고 이유를 밝혔다.

이어 최지만이 비운 자리에는 오른손 투수 오스틴 프루잇이 이름을 올렸다. 확실한 것은 부상 때문에 자리를 비운 것이 아니라는 내용.

또한 징계 차원의 조치도 아니다. 최지만은 밝혀지지 않은 개인적인 문제로 제한 명단에 이름을 올린 것. 하루 혹은 이틀 후 복귀할 예정이다.

최지만은 시즌 19경기에서 타율 0.286와 1홈런 6타점, 출루율 0.387 OPS 0.831 등을 기록했다. 홈런은 적으나 높은 출루율을 보이고 있다.

다만 최지만은 지난 21일 보스턴 레드삭스전에서 3루타를 때린 뒤 왼쪽 종아리에 긴장 증세를 보였고, 22~23일 경기에는 출전하지 않았다.

동아닷컴 조성운 기자 madduxly@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