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효진의 사심픽③] 오마이걸, 집약된 요정美…2019 상반기 히든송15

입력 2019-07-31 09:5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전효진의 사심픽③] 오마이걸, 집약된 요정美…2019 상반기 히든송15

타이틀곡을 제외하고는 팬들만 아는 '그 노래'가 되기 일쑤인 수록곡. 오늘 하루만 해도 피 땀 눈물 흘려가며 만든 수많은 수록 곡들이 묻히고 있습니다. 이에 매달 앨범별로 가장 돋보이는 히든 트랙을 선정하기로 했어요. 선정 기준은 철저하게 기자 취향이고, 선정 이유도 기자 마음입니다. 댓글로 나만의 히든송을 추천해주셔도 됩니다! - 1월1일부터 6월30일까지 발매된 앨범을 기준으로 하며 히든송 배열은 발매일순입니다-

◆ 오마이걸 정규 1집 [THE FIFTH SEASON] : 미제 (Case No.L5VE), Crime Scene

- 오마이걸만의 요정스러움을 집약했다. 좋은 반응을 이끌어내는 게 당연할 정도로 콘셉트면에서 탄탄한 앨범이다. 그 중에서도 ‘미제’와 ‘크라임씬’은 귀엽고, 귀엽고, 또 귀엽고...귀..엽...ㄷ..ㅏ


◆ 위너 미니앨범 [WE] : 동물의 왕국, 몰라도 너무 몰라, BOOM

- 자기 복제인 듯 아닌 듯하나, 사랑과 이별이라는 뻔한 주제를 풀어내는 방식이 기발하고 재미있다. 고로, [WE]는 위너만의 색깔 그 자체로 가장 위너스러운 앨범이다.


◆ 이하이 [24℃] : NO WAY (Feat. G.Soul), LOVE IS OVER, 한두 번 (1, 2) (Ft. CHOI HYUN SUK of TREASURE)

- 3년 숙성시킨 소울이 폭발했다. 중저음 목소리, 리듬있는 숨표 등 타고났다 할 수밖에.


◆ 에이티즈 미니 3집 [TREASURE EP.3 : One To All] : UTOPIA, AURORA

- 좋은 노래이기에 빛을 볼 수밖에 없다. 데뷔 첫 음악방송 트로피를 거머쥐었지만, 해외 인기에 비해 낮은 국내 인지도로 많은 이들의 공감을 받지 못하고 있다. 그러나 적어도 [사심픽]에서 꾸준히 에이티즈 앨범의 높은 완성도를 언급했었고, 누군가에겐 다음이 기대되는 그룹임이 확실하다. 세 번째 미니앨범도 트랙의 유기적 구성과 콘셉트가 확실하다.


◆ 레드벨벳 [‘The ReVe Festival' Day1] : Sunny Side Up!, 안녕, 여름 (Parade), LP

- 레드벨벳과 푸드송의 궁합은 이번에도 환상적이다. 전작 ‘Blue Lemonade’에 이어 ‘Sunny Side Up!’까지 은유에 탁월하다. ‘안녕, 여름’을 들으면 ‘Mr.E'가 떠오르고 재미있게 청량하다. 무엇보다 최애픽은 'LP'. 기분좋은 나른함을 상상하게 되는 노래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