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대의료원, 저소득 취약계층에 온누리상품권 전달

입력 2019-01-21 14:5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중앙대의료원 새생명후원회는 지난 18일 서울시 동작구 흑석동 주민센터를 찾아 저소득 취약계층을 위한 온누리상품권을 전달했다. 이날 전달식에는 김명남 병원장(오른쪽 네 번째)과 최승백 동장(왼쪽 네 번째) 등이 참석했다. 사진제공|중앙대의료원

중앙대의료원 새생명후원회가 지역 내 소외된 이웃을 위한 사랑 나눔 행사를 실천했다.

김명남 병원장을 비롯한 병원 관계자들은 지난 18일 서울시 동작구 흑석동 주민센터를 찾아 온누리상품권을 전달했다. 이날 전달된 상품권은 중앙대학교병원 교직원들의 자발적인 기부로 운영되는 새생명후원회 기금으로 마련됐으며, 주민센터를 통해 지역 내 기초생활수급권자 등 저소득 취약계층 100가구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중앙대의료원 새생명후원회에서는 이 기금으로 매년 ‘사랑의 쌀 나누기 행사’를 비롯한 지역사회 불우 이웃 지원 및 저소득 취약계층 환자들의 의료비 지원 등을 진행해 왔다. 이번에는 설 명절을 앞두고 취약계층 주민들이 전통시장에서 필요로 하는 물품을 살 수 있도록 온누리상품권을 전달했다.

정용운 기자 sadzoo@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