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살사댄서변신

입력 2008-06-11 00:0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탤런트 김정은(사진)이 섹시한 살사 댄서로 변신한다. SBS 심야음악토크쇼 ‘초콜릿’ 진행을 맡고 있는 김정은은 7월 5일 선보일 특별 여름 무대를 대비해 본격적인 살사 연습에 들어갔다. 김정은은 12일부터 3주 동안 매주 2∼3일씩 살사클럽 가치퀸즈 이은경 단장의 개인 교습을 받을 예정이다. 살사 춤에 도전하는 것은 평소 춤에 관심이 많은 ‘초콜릿’ 성기준 PD의 제안으로 이뤄졌다. 그 동안 김정은은 ‘초콜릿’ 진행을 맡은 이후 댄스스포츠 전문가 박지은에게 룸바, 가수 박혜경에게 밸리 댄스, 뮤지컬 배우 남경주 최정원에게 뮤지컬 안무, 구준엽에게 테크토닉 댄스를 배우는 등 다양한 춤을 섭렵했다. 매주 방송을 통해 춤을 배우면서 김정은은 처음 진행을 맡은 3월보다 5kg 이상 체중이 줄었다. 김정은의 살사 교습을 맡은 이 단장은 “7월에는 볼륨감과 실루엣을 강조하는 살사 의상을 입은 섹시한 김정은을 보실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유나 기자 lyn@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