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은영, 사심 방송… ‘고준희 멘탈붕괴 시킬 기세’

입력 2013-05-06 15:31:51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박은영 사심 방송’

박은영, 사심 방송… ‘고준희 멘탈붕괴 시킬 기세’

박은영 KBS 아나운서가 2AM의 멤버인 정진운에게 사심을 드러냈다.

5일 방송된 KBS 2TV ‘해피선데이-맘마미아’(이하 맘마미아)에는 어버이날을 맞이해 출연진이 서울 인근의 수목원으로 소풍을 떠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박은영 아나운서는 정진운과 요리를 준비하며 “남편과 함께 요리 준비를 하니 기분이 좋다”라며 사심을 드러냈다.

이어 “요즘 MBC ‘우리 결혼했어요’를 함께 찍고 있는 고준희도 누나이지 않느냐”고 물었다. 이에 정진운은 “6살 누나다”라고 답했다.

그 말에 박은영 아나운서는 “6살이나 9살이나 그게 그거다. 내가 고준희보다 얼굴은 동안이다”라고 사심을 드러내 정진운을 당황하게 했다.

또 “거기다 난 정규직이다. 정년이 보장되고 나중에 자녀 학자금까지 나온다. 진운아. 넌 일할 필요 없다”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방송 직후 누리꾼들은 “박은영 사심 방송 웃겼다”, “박은영 사심 대놓고 드러내…고준희 멘탈붕괴”, “박은영 사심…고준희와 한판 붙을 기세”, “박은영 사심 방송에 진운만 난처하게 됐네”, “박은영 사심 방송…예능에서 이러시면 안되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박은영 사심 방송’ 방송캡처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