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거JK “윤미래와 권태기였다”… 부부싸움 했던 과거 언급

입력 2015-03-20 10:3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KBS2 ‘해피투게더3’캡처

'타이거JK 윤미래'

타이거JK가 아내 윤미래와의 일화를 전했다.

19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에는 타이거JK를 비롯해 배우 심혜진·김성은, 가수 별, 요리사 레이먼 킴 등이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타이거JK는 이날 방송에서 과거 윤미래와 SBS ‘런닝맨’ 촬영을 하다 부부싸움을 한 얘기를 들려줬다.

타이거JK는 “아내 윤미래와 방송 중 실제로 싸운 적이 있다”며 “예전에 SBS ‘런닝맨’ 에 아내 윤미래와 출연했다가 진짜 부부싸움을 했다. 권태기였다”고 고백했다.

이어 그는 “날이 더웠다. 당시 윤미래는 내가 고른 블랙 슈트를 입었는데 ‘너 때문에 화장도 다 지워지고 이게 뭐냐’며 화를 냈다”고 폭로했다.

또 “나는 질투의 화신”이라며 “윤미래가 다른 남자를 쳐다만 봐도 너무 기분 나쁘다”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타이거JK 윤미래'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